모바일회원증

닫기
정회원만 이용가능한 메뉴 입니다.
도서관에 방문하여 대출번호를 부여받으세요.

   

2022-12-05 02:47:33

대출규정

본 회원증은 본인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대출기간:
14일
이용정지기간 : 연체일수(여러 권일 경우 가장 긴 연체일 수)
  1. HOME
  2. 전자책
  3. 대출이 많은 책
  • 페이지 내용 인쇄
  • 부산광역시 전자도서관

대출이 많은 책

음식에 그런 정답은 없다
  • 음식에 그런 정답은 없다
  • 카테고리 : 인문/교양 > 인문학
  • 저자 : 정재훈 출판사 : 동아시아 출판년도 : 2021-07-23
  • 공급사 : 아이파프리카  뷰어 설치 안내
  • 소속도서관: 부산광역시 전자도서관
  • 대출 가능 여부: 대출 가능 대출 : 1/5 예약 : 0/5
  • 지원 기기: PC, 태블릿, 스마트폰 서비스 형태: EPUB
  • 좋아요: 0

“집밥을 먹으면 더 건강해질까?”
흔히 유통되는 ‘정답’에 질문을 던지다

‘할 수만 있다면 직접 요리해서 먹어라. 그러면 더 건강한 삶을 살 것이다.’ 베스트셀러 저자 마이클 폴란의 말을 빌리지 않더라도 미디어에 단골 메뉴처럼 등장하는 익숙한 이야기다. 우리도 자주, 피로와 늘어진 뱃살을, 집밥을 챙겨 먹지 못한 탓으로 돌리곤 한다. 과연 사실일까. 의도치 않았지만 직접 확인할 기회가 왔다. 세계를 휩쓴 코로나19로 집에서 요리해 먹을 수밖에 없게 된 것이다. 우리는 더 건강해졌을까.

정재훈 약사는 『음식에 그런 정답은 없다』에서 여러 연구자료를 인용하며 꼭 그렇지만은 않다는 사실을 보여준다(〈집밥을 먹으면 더 건강해질까?〉). 집에서 더 자주 요리해 먹었음에도 체중이 증가한 사람이 많았던 것이다. 집에서 요리한다고 갑자기 입맛이 바뀌어 설탕, 소금, 지방을 적게 넣는 것이 아니며,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운동량은 줄고 걱정과 불안이 늘어나 달콤한 간식과 음료를 더 많이 찾는 것도 영향도 있다. 또한 어디까지가 직접 한 요리인지 그 경계도 모호하다. 밀키트는 어떤가? 분업화된 주방에서 전처리를 마친 재료로 요리사가 요리한다고 요리가 아니라 할 수 없듯이, 직접 재료를 씻고 썰지 않았다고 요리가 아닐 수는 없다. 우리는 ‘직접 요리해서 먹으면 더 건강해질 것’이라는 흔한 착각에 빠지기 쉽지만, 사실, 그런 ‘정답’은 없고 현실은 이렇게 복잡하다.

『음식에 그런 정답은 없다』는 정재훈 약사가 ‘오늘의 식탁’을 둘러싼 음식 문화에 질문을 던지고, 흔히 유통되는 ‘정답’들이 진실인지 확인해보며, 착각에 가려졌던 다양한 스토리를 발견해 들려주는 책이다. 지난 4년간 우리 사회의 음식 트렌드를 부지런히 탐색해온 저자는 특유의 통찰력과 각종 연구자료에 기반한 합리적 관점으로, 각종 유행 다이어트, 배달 앱, 먹방, 혼밥, 채식, 식당 별점, 디저트, 반려동물의 음식, 대체육, 명절 선물 세트, 못난이 농산물 등 음식과 식문화 41가지를 탐구한다. 편의점 호빵부터 파인다이닝의 음식까지 부지런히 맛본 저자의 경험이 녹아 있는, 지적이고 유쾌한 글들은, 무엇은 좋고 무엇은 나쁘다는 이분법에서 벗어나, 개성과 관계가 살아 있는 식사를 즐기기 위한 좋은 안내자가 될 것이다.

: 정보서비스팀 : 이승재 : 051-310-5465 : 2022.05.11